싸이 4월 컴백? 박재상 본인에게 달렸다

2013071517300513184

싸이의 4월 컴백에 대해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이 긍정도 부정도 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18일 한 매체는 싸이가 4월에 컴백한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YG 측 관계자는 조심스럽게 “긍정도 부정도 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아직 공식 입장을 밝히기 조심스럽다. 뮤직비디오 및 곡 작업 여하에 따라 시간이 더 걸릴 여지도 있다. 모든 것은 싸이 본인에게 달렸다”라고 말했다.

싸이는 ‘강남스타일’, ‘젠틀맨’의 작곡 파트너인 유건형 등과 함께 새 앨범을 준비 중인 것으로 이미 보도가 나간 바 있다. 싸이의 신보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기 때문에 세계적인 이벤트인 월드컵 기간에 맞춰 이루어질 가능성이 크다. 싸이의 신곡 뮤직비디오에는 세계적인 힙합뮤지션 스눕 라이언(스눕 독)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