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M 헨리, ‘스타X스타킹’에서 폭풍 바이올린 연주 ‘음악 천재?’

헨리

SBS ‘스타킹’의 새 코너 ‘스타X스타킹’에서 바이올린 연주를 하고 있는 헨리.

슈퍼주니어-M의 헨리가 SBS ‘스타킹’의 새 코너 ‘스타X스타킹’ 주인공으로 낙점돼 파워풀한 바이올린 연주를 선보였다.

‘스타X스타킹’은 숨겨진 끼와 재능을 가진 다양한 스타들이 가진 숨겨진 매력들을 공개하며 ‘스타킹’에 도전하는 코너. 지난 17일 ‘스타킹’ 스튜디오를 찾은 헨리는 바네사메이를 연상케 하는 파워풀한 바이올린 연주와 댄스를 접목시킨 이색 퍼포먼스 그리고 ‘짐승피아니스트’ 신지호와 함께한 피아노 연탄곡을 선보였다.

특히 헨리는 녹화중 갑작스러운 패널들의 신청곡에도 당황하지않고 완벽한 연주를 선보이며 MC 강호동은 물론 녹화를 지켜보던 스태프 및 방청객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특유의 엉뚱함으로 최근 가장 ‘핫’한 아이돌로 손꼽히는 헨리는 버클리음대 출신으로 천재적인 재능을 제대로 발휘했다.

박준규도 그 동안 갈고 닦은 드럼 실력을 공개했다. 또 단아한 모습으로 가야금 연주에 도전하는 등 이색적인 모습까지 공개했다. 또 다른 도전자 B.A.P의 힘찬은 국립국악중고등학교 출신으로 남다른 장구 실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힘찬은 이번 ‘스타X스타킹’ 무대를 위해 학창시절 친구들까지 총동원하기도 했다.

SBS ‘스타킹’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