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M 전격 컴백 아시아 전역 노려

슈퍼주니어-M

아시아 전역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보이그룹 슈퍼주니어의 유닛 슈퍼주니어-M이 세 번째 미니앨범 ‘스윙(SWING)’으로 컴백한다.

시원, 동해, 려욱, 규현, 은혁, 성민, 헨리, 조미로 구성된 슈퍼주니어-M은 오는 21일 중국의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스윙’의 전곡 음원을 공개하고 새로운 활동에 나선다. 이에 아시아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이 기대된다.

이번 앨범은 정규 2집 ‘브레이크 다운(Break Down)’ 이후 약 1년 3개월 만의 신보라 더욱 기대를 모은다. 슈퍼주니어-M은 작년 ‘브레이크 다운’으로 아시아는 물론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도 1위를 차지했으며 중국 ‘바이두 페이디엔 시상식’의 음악 부문 최고상인 ‘2013 바이두 최고 그룹상’, ‘IFPI 홍콩 음반 판매 대상’에서 ‘한일 최다 판매 앨범상’을 수상하는 등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또한, 슈퍼주니어-M은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18일 중국 요쿠 SMTOWN을 비롯한 웨이보 SMTOWN, 유튜브 SMTOWN 채널 등을 통해 멤버들의 새로운 변신을 예고하는 ‘스윙’의 첫 티저 영상을 공개할 예정으로 팬들의 관심이 더욱 증폭될 것으로 보인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