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 “모태솔로 탈출했을 수도 아닐 수도 있다”

 

임시완(왼쪽), 박형식

임시완(왼쪽), 박형식

가수 겸 배우 임시완이 과거 모태솔로 발언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KBS 쿨FM ‘이소라의 가요광장’에는 제국의 아이들의 박형식과 임시완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임시완은 한 청취자로부터 “아직도 모태솔로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임시완은 “그 말이 2년 전에 한 말인데 탈출했을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다”고 답변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해 임시완은 KBS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모태솔로 발언에 대해 “지금 굉장히 후회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그는 “어디 가든 내 연애에만 관심이 집중된 것 같다. 뒤돌아서면 ‘연애는 했어’ 라는 질문을 받는 기분이다”고 밝혔다.

또 이날 임시완은 함께 출연한 박형식에 대해 “(박형식이) 원래는 리액션이 좋은 편이 아니었는데, 오랜만에 같이 방송하니 어색하다”고 말했다. 이에 박형식은 “제가 군대에 가 있어서 시완 형과 1주일 만에 봐서 그렇다”고 받아쳤다. 임시완은 “요즘은 바빠서 서로 안부를 묻는다. 만나면 서로 잘 지냈냐고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 쿨FM ‘이소라의 가요광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