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좋은 시절’ 옥택연, 수트간지로 꽃미남 학부모 등극

KBS2 '참 좋은 시절' 옥택연

KBS2 ‘참 좋은 시절’ 옥택연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 옥택연이 꽃미남 학부모로 변신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참 좋은 시절’ 8회에서 강동희(옥택연)가 강동원(최권수)의 초등학교에 등장했다. 강동희는 자신의 친아들이자 호적상 동생인 강동원의 담임선생님 면담을 위해 학부모 자격으로 학교를 찾았다. 평소 가죽 재킷 등으로 거친 상남자 이미지를 보였던 강동희는 형 강동탁(류승수)이 빌려준 수트를 입었다. 또 강동희는 강동탁의 흰색 SUV를 타고 학교에 도착했으며 담임선생님에게 줄 장미꽃 한 다발을 들고 차에서 내렸다.

이어 드라마 ‘꽃보다 남자’ 주제곡에 맞춰 등장한 강동희는 초등학생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으며 모델 포스를 선보였다. 옥택연은 이날 선글라스로도 가릴 수 없는 이목구비와 일명 ‘수트간지’를 뽐내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참 좋은 시절’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