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해서 남주나’ 유호정, 치어리더로 변신…세월 무색케 하는 몸매

배우 유호정

배우 유호정

MBC 주말드라마 ‘사랑해서 남주나’(극본 최현경, 연출 김남원)에서 정유진 역으로 출연중인 배우 유호정이 치어리더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6일 방송된 ‘사랑해서 남주나’ 46회에서 유호정은 애교가 없다고 투덜대는 남편 강성훈(김승수)을 달래기 위해 치어리더 의상을 입고 노래와 율동을 선보이는 등 색다른 모습과 20대 못지않은 탄탄한 몸매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드라마가 방송 이후 페이스북, SMTOWN 페이지 등을 통해 치어리더로 변신한 유호정의 촬영 현장 사진이 공개되면서 화제를 낳았다.

유호정이 출연 중인 ‘사랑해서 남주나’는 오는 30일 종방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M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