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아시아투어 스타트 서울 팬미팅 성황리에 마쳐

김수현

김수현

배우 김수현이 2014 아시아 투어의 스타트를 끊었다.

지난 16일 김수현은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2014 김수현 아시아 투어 퍼스트 메모리즈 인 서울(Kim Soo Hyun Asia Tour 1st Memories in Seoul)’을 개최했다.

이번 팬미팅은 김수현이 데뷔 후 처음으로 팬들과 만나는 공식적인 자리이다. 특히 아시아 7개국 9개 도시를 순회하는 아시아 투어의 시작을 알리는 첫 번째 팬미팅이라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지녔다.

이날 김수현 팬미팅은 지난 달 말 티켓 오픈 직후 전석 매진 사례를 이루는 등 관심 속에 진행됐다. 김수현 팬미팅은 티켓을 구하지 못한 국내외 팬들의 추가 공연 요청과 팬미팅 당일 해외 언론 및 국내 방송사에서 팬미팅 현장 취재에 나서는 등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김수현은 KBS2 드라마 ‘드림하이’ OST ‘드리밍(Dreaming)’으로 오프닝 무대를 장식한 후 팬미팅 콘셉트를 편안하게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카페(cafe) 올K’ 로 주제를 설정해 팬들과 유쾌한 토크를 이어 나갔다.

특히 팬들과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고민하던 김수현이 직접 제안을 한 코너는 ‘아주 특별한 포스터 촬영’이다. 이 코너는 ‘드림하이’, 영화 ‘도둑들’, MBC 드라마 ‘해를 품은 달’,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등 그동안 김수현이 출연했던 작품들의 포스터 사진을 팬들과 함께 연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수현은 평소 본인이 좋아하던 곡 ‘검정 치마를 입고’, ‘노바디(Nobody)’를 본인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이 날의 하이라이트는 팬미팅 당일 생일을 맞은 팬을 위한 깜짝 이벤트였다. 김수현은 직접 케이크를 만들어 팬에게 선물하고 요들송 ‘아름다운 스위스 아가씨’를 불렀다. 팬미팅 말미 김수현은 ‘별에서 온 그대’ OST ‘너의 집 앞’을 노래하며 가창력을 선보였다.

김수현은 팬들에게 전하는 마지막 인사에서 “힘이 들 때도 있지만 오늘 같은 시간이 있어 행복하다”며 “오늘 자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리며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작품으로 인사 드리도록 노력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수현은 오는 5월까지 총 7개국 9개 도시를 순회하는 아시아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키이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