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임주은, 첫 촬영현장 공개…하지원과 어떤 대립 보일까

'기황후' 임주은

MBC ‘기황후’ 임주은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에 합류한 임주은의 첫 촬영 모습이 공개됐다.

17일 임주은의 소속사는 ‘기황후’ 촬영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임주은은 붉은 한복에 화려한 머리 장식을 한 채 고풍스러운 황후의 자태를 보였다. 임주은은 절제된 표정과 깊이 있는 눈빛으로 선보일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촬영장에서도 임주은은 대본을 손에 쥔 채 끊임없이 대본 연습을 해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극 중 임주은은 바얀후드 역을 맡았다. 바얀후드는 기승냥(하지원)에게 모든 것을 양보하면서 후궁전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사력을 다하지만 속으로는 다른 생각을 품은 인물이다. 바얀후드는 화려한 비주얼과 온화한 미소 뒤에 차갑고 냉정한 면모를 감추고 있어 기승냥과 어떤 대립 구도를 형성할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임주은은 17일 방송에서 첫 등장 한다.

‘기황후’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킹콩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