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헨리, 태권무 하며 이소룡에 빙의

MBC '진짜 사나이'

MBC ‘진짜 사나이’

가수 헨리가 동아리 활동을 하며 이소룡에 빙의된 모습을 보였다. 16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는서 불사조 산악특공대대에서 훈련을 받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동아리 활동 중 태권무 수업에 동참하게 된 ‘진짜 사나이’멤버들은 각자 음악에 맞춰 화려한 태권무를 선보였다.

헨리는 이소룡에 빙의된 듯 이소룡 특유의 기합 소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온 힘을 다해 기를 모으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헨리는“군대에 이런 동아리 활동이 있는지 몰랐다. 사격훈련만 하는 줄 알았는데 귀여운 동작도 하고 재밌었다”며 웃음지었다.

그러나 헨리는 다친 발목을 치료하러 의무반에 들러 “계속 있다 보니 우울증에 걸릴 것 같다”고 호소하기도 했다. 이날 ‘진짜 사나이’에서는 특공 불사조 특공대대의 혹한기 훈련 내용이 전파를 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