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노 시호 “추사랑, 라면CF 찍다 라면 2개 꿀꺽”

야노시호와 추사랑(왼쪽부터)

야노시호와 추사랑(왼쪽부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스타 추사랑의 라면 CF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됐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는 추사랑의 엄마이자 추성훈의 아내, 그리고 일본 톱모델인 야노 시호가 출연했다.

이날 야노시호는 추성훈과 추사랑이 라면CF를 찍었다고 말하며 “원래는 추사랑이 라면을 먹는 장면은 없었는데, 아빠가 먹는 것을 보고 본인도 먹는 장면이 있을 것이라 생각해 먹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CF 감독이 예정에 없던 라면 먹는 장면이 너무 많이 들어가게 됐다고 했다”며 그 자리에서 추사랑이 라면 2개를 먹었다고 말하며 웃었다.

식료품비를 묻는 질문에 야노시호는 “요구르트, 바나나, 포도, 낫또 집에 쌓아놓고 먹는다”고 밝혔다.

또 이날 방송에는 어린 시절 야노시호와 판박이인 추사랑의 비교 사진이 공개되기도 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K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