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불후의 명곡’에 밀려 토요 예능 2위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KBS2 ‘불후의 명곡’과 승부에 패했다.

1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의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15일 방송된 ‘무한도전’은 전국기준 11.8%로 동시간대 2위를 기록했다.

지난 8일 방송분(11.1%) 보다 소폭(0.7%포인트) 상승한 기록임에도, 동시간대 방송된 ‘불후의 명곡’이 기록한 14.0%에 비해 2.2%포인트 낮은 기록에 해당한다.

‘무한도전’은 지난 8일에도 ‘불후의 명곡’에 밀려 동시간대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독보적인 팬덤을 가진 ‘무한도전’이지만, 최근 ‘불후의 명곡’ 은 물론 SBS ‘스타킹’에도 뒤쳐지기 시작한 것.

하지만 이날 방송에서는 오는 5월 열리는 국내 자동차 경주대회에 도전하게 된 사실을 전하는 등, 시청률 면에서는 다소 주춤한 모습에도 여전히 ‘무한도전’ 만이 보여줄 수 있는 도전정신으로 기대를 불러일으켰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