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 코리아’ 박지윤, “출산? 동명이인 박지윤 아나운서 때문”

tvN 'SNL 코리아 시즌5' 방송 화면 캡처

tvN ‘SNL 코리아 시즌5’ 방송 화면 캡처

가수 박지윤이 케이블채널 tvN ‘SNL 코리아 시즌5’(이하 ‘SNL 코리아’)에 출연해 ‘출산 루머’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SNL 코리아’에서 호스트로 나선 박지윤은 ‘유희열의 피플업데이트’에서 “밤에는 어떠하냐”는 유희열의 질문에 태연하게 “밤에는 자야죠”라고 답해 유희열을 실망하게 했다.

박지윤에 대한 연관어를 알아보는 코너에서는 ‘출산’이라는 단어가 눈길을 끌었고, 박지윤은 “아나운서 박지윤씨가 아이를 낳으셔서 그렇다. 그 분이 결혼할 때도 저희 부모님에게 ‘왜 말도 안 하냐 서운하다’는 전화가 걸려올 정도였다”고 답했다.

또 박지윤은 유진, 슈, 소이, 간미연 등이 속한 친목모임 ‘야채파’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고 이에 유희열은 “나도 야채파다. 평소 얼굴이 ‘잣’ 같이 생겼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는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팬들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전하는 ‘1분의 진심’ 코너에서는 “함께 활동했던 가수들이 이제는 많이 사라졌다”며 “항상 어떻게 살아야할지 고민이 많다. 지금까지 나를 사랑해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린다. 쭉 지켜봐 달라. 더 열심히 하겠다”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tvN ‘SNL 코리아 시즌5’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