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이미자, “너무 늦게 출연해 죄송”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방송 화면 캡처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방송 화면 캡처

‘엘리지의 여왕’ 가수 이미자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불후의 명곡’ 이미자 특집에 출연한 이미자는 “너무 늦게 출연해서 죄송하다”며 “좀 더 중요한 계기가 됐을 때 출연해야 되지 않겠느냐고 생각했다. 너무 큰 사랑을 받아서 데뷔 55년을 맞게 됐다. 팬들의 보답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미자는 “지금까지 ‘불후의 명곡’을 오래 이어준 것도 감사하다”며 “후배 가수들이 영역을 넓히는데 필요한 프로그램인 것 같다. 후배 가수의 발전에도 큰 영향을 주셔서 선배로서 감사를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불후의 명곡’ 이미자 특집에는 가수 조장혁, 이수영, 이세준, 정동하, 왁스, 임태경, 거미, 소냐, 알리, 울랄라세션, 더 레이, B1A4가 출연해 ‘안 오실까봐’, ‘동백아가씨’, ‘울어라 열풍아’, ‘서울이여 안녕’, ‘열아홉 순정’ 등의 곡을 불렀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