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김주혁 금연 껌 유혹에 형 낼름. ‘낙타빙의’

untitled

김주혁이 낙타에 빙의됐다.

3월 16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금연의 섬 증도에서 펼쳐지는 새봄맞이 금연여행 2편이 공개된다. 이런 가운데 김주혁이 지압판 위에서 처절한 사투를 벌이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김주혁은 지난 주 새해 소원으로 금연을 얘기했던 자신의 바람대로 금연여행이 펼쳐지자, 그 누구보다 ‘멘붕’에 휩싸이며 시청자들을 배꼽 잡게 만들었다. 이번 방송 역시 김주혁의 좌충우돌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김주혁은 제작진이 마련한 금단현상 극복게임 중 금연 껌이 걸린 지압판 닭싸움에 나서 데프콘과 처절한 사투를 벌였다. 대결을 펼친 뒤 금연 껌이 등장했고, 우르르 몰려드는 멤버들 속에서 김주혁은 갑자기 차렷 자세로 “그 껌은 제 껌입니다”라며 우정의 무대를 연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특히 김주혁은 금연 껌을 맛보기 위해 마치 낙타처럼 혀를 내밀었고, 김주혁 이후 맛을 본 김준호는 “주혁이 형 맛이 나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