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서현, 한류 문화 공연 ‘와팝’ 출연

태티서(위), 와팝 포스터

태티서(위), 와팝 포스터

 

그룹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서현이 다시 뭉친다.

오는 15일 열리는 이랜드의 한류 문화 공연 ‘와팝(WAPOP·World & Asia+WOW POP)’에 태연, 티파니, 서현의 유닛 태티서가 출연한다.

이랜드 SPA 브랜드 미쏘(MIXXO) 모델이기도 한 세 사람은 이날 ‘와팝(WAPOP)’ 콘서트에서 오랜만에 태티서로 뭉쳐 ‘트윙클’, ‘베이베 스텝(Baby Steps)’등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와팝’은 매주 토요일 7시 서울 광진구 능동 어린이대공원 와팝홀에서 열리는 상설 공연으로, 한류 드라마, 케이팝, 비보이, 국악, 퍼포먼스 등이 한데 어우러진 콜라보레이션 공연으로 꾸며진다.

이날 ‘와팝’에는 태티서를 비롯해 포맨, 달샤벳, 벤, 백센트, 탑독, 방탄소년단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와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