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들어와’ SBS 방송 불가 판정에도 수정 계획 없다”

포미닛

포미닛

걸그룹 포미닛의 신곡 ‘들어와’가 SBS에서 방송부적격 판정은 가운데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이 “수정 계획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포미닛의 신곡 ‘들어와’는 가사의 선정성을 이유로 SBS로부터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이에 소속사 관계자는 “노래에는 우회적인 표현이 들어가는데, 한 부분이 바뀌면 노래 전체의 맥락이 안 맞을 수 있다. 본래 음악을 훼손하면 안 된다는 판단이다”고 전했다. 또 “MBC에서는 심의를 통과했고, KBS에서는 대기 중이다. 향후 활동을 할지는 논의 중이다”고 덧붙였다.

현아와 가윤의 유닛 곡 ‘들어와’는 포미닛의 5집 미니 음반 ‘포미닛 월드‘의 수록되어 있으며 사랑하는 남자에게 솔직하게 고백하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포미닛은 오는 17일 ‘포미닛 월드’ 발매와 함께 타이틀곡 ‘오늘 뭐해’를 공개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