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추성훈 화려한 귀환…”이제야 내 실력 돌아와”

추성훈

추성훈

SBS ‘정글의 법칙 the 헝거게임’으로 돌아온 추성훈이 다시 한 번 최강자다운 저력을 과시하며 추성훈의 귀환을 입증했다.

14일 방송하는 ‘정글의 법칙’에서는 헝거게임 승부에 돌입한 두 부족의 생존전쟁이 이어진다. 특히 최강자족의 추성훈은 잠재돼 있던 정글 파이터의 면모를 드러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정글에서 처음 시도된 생존대결 헝거게임에 참여해 초반 숨 고르기를 하며 분위기를 익힌 추성훈은 대결 막판, 누구보다 뛰어난 사냥실력을 뽐내며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지켜보던 병만족을 긴장시켰다. 감 잡은 야생본능으로 자신감에 찬 추성훈은 “이제야 내 실력이 돌아왔다”,“시청자분들이‘추성훈이 돌아왔구나’라고 말할 것”이라며 거침없는 활약을 펼쳤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이날 ‘정글의 법칙’에서는 두 부족 간 대결구도가 마지막까지 예측할 수 없게 이어질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