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진태현, 박시은에 강남 한복판에서 고백 “사랑한다”

'택시' 진태현 박시은

‘택시’ 진태현 박시은

배우 진태현이 연인 박시은에게 강남 한복판에서 고백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에서는 공개 커플 진태현과 박시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진태현은 박시은을 위해 준비한 손편지를 직접 읽었다. 진태현은 “친애하는 박선배. 벌써 3년이 넘었다. 늘 행동만으로 표현하다가 편지로 마음을 전하려니 힘들다”며 수줍은 모습을 드러냈다. 이어 진태현은 “부족한 나를 곁에서 위해주고 최고라 해줘서 항상 고맙다”며 “당신은 단점투성이인 날 장점투성이로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또 진태현은 “이벤트나 선물을 못해줘서 미안하다. 그 흔한 한 마디도 제대로 못해준 것 같다. 존경하고 사랑한다”며 애정 어린 말로 편지를 마무리 지었다. 이에 시민들은 “뽀뽀하라”고 외쳤고 두 사람은 포옹한 뒤 볼에 가벼운 뽀뽀를 했고, 진태현 박시은 커플은 결혼 계획에 대해 “곧(soon)”이라 답하기도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vN ‘현장토크쇼-택시’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