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박시은 진태현, 닭살 커플의 러브스토리 공개

택시_박시은 진태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배우 진태현, 박시은 커플이 ‘택시’에 탑승했다.

13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화이트데이 특집으로 진태현, 박시은 커플이 출연한다. 공개연애 3년차가 된 이들은 서로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내며 박시은, 진태현은 연예계 대표 커플답게 달달함으로 ‘택시’를 채웠다.

“권태기가 있었냐?”는 MC의 질문에 두 사람 모두 한 번도 없었다고 답했다. 진태현은 “아직도 볼 때마다 설레고 너무 예쁘다. 아침에 보고 저녁에 봐도 예쁘다. 촬영이 아무리 늦게 끝나도 잠깐이라도 본다. 3년 동안 거의 매일 봤다”고 말했다. 이어 “박시은이 정글의 법칙 프로그램 촬영차 해외에 나가 10일 동안 떨어진 적이 있었는데, 참 힘들었다”고 말했다.

또, 박시은은 “일할 때 집중하는 스타일이라서 일을 먼저 끝내놓고 봐야 직성이 풀린다. 가끔 진태현씨가 ‘자기만 봐줘’라고 할 때 힘들 때가 있으나 권태기는 단 한 번도 없었다”고 말했다.

이들은 MC들의 짓궂은 질문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서로에 대한 감정을 거침없이 드러냈다. 공개연애를 하고 있는 진태현과 박시은은 드라마 극중에서 리얼한 키스신으로 화제를 모은바 있다. “극중에서 키스를 하게 될 때 느낌이 어떠냐”는 MC들의 질문에 박시은은 “(실제보다) 카메라 앞에서 하면 반감이 된다”고 말했고, 진태현은 “이런 맛도 있구나”라고 솔직하게 답해 눈길을 끌었다.

솔로들의 연애세포를 자극할 박시은, 진태현 커플의 ‘현장토크쇼 택시’는 13일 오후 7시50분에 tvN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