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김예림 조합 어떨까? 프로듀서 필터, 13일 정오 싱글 공개

필터

프로듀서 필터

다이나믹듀오의 최자, 투개월 김예림의 피쳐링 참여로 화제가 된 프로듀서 필터의 싱글 앨범 ‘필터 : 씬 넘버 투(Philtre : Scene # 2)’ 가 공개된다.

최자와 김예림이라는 신선한 조합의 듀엣은 사랑의 시작도 아닌, 마지막 장을 그릴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이 일고 있다.

이번 앨범은 필터가 지난해 90년대 특유의 서정적 감성을 바탕으로 윤하와 함께한 ‘잊혀지겠지’를 선보이며 대중들에게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선보인 이후 1년 만의 새 앨범이다.

아메바컬쳐는 “윤종신, 유희열, 윤상 등 한 시대를 대표하는 프로듀서들의 감성을 이어 자신만의 색으로 재해석한 음악이라는 점에서 요즘은 찾아볼 수 없는 시절의 감성을 선보여 향수를 자극한다고 예고해 관심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필터는 힐링 일러스트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승연 작가와의 콜라보레이션 앨범 아트웍도 여성들의 감성을 공략할 것으로 보인다.

필터의 싱글 ‘필터 : 씬 넘버 투’와 타이틀곡 ‘라스트 씬(Last Scene)’ 뮤직비디오는 13일 정오 전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아메바컬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