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지구를 지켜라 특집, 이상화 선수와 이색 대결

무한도전_지구를지켜라

오는 15일 방송될 ‘무한도전’에 이상화 선수가 출연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C ‘무한도전’에서는 외계인으로 변신한 일곱 멤버들과 빙속 여제 이상화 선수가 이색 대결을 벌인다.

지난주에 이어 지구 정복을 노리는 ‘무한도전’ 일곱 외계인들과 특별한 능력을 가진 지구인들의 대결이 계속 되는 가운데, 빙속 여제 이상화 선수가 마지막 지구인 대표로 나선다. 빙상에서 가장 빠른 지구인으로서 외계인들에게 빙상 위 대결을 신청한 것이다.

대결에서 승리해 지구를 지키겠다는 당찬 기세로 등장한 이상화 선수와는 달리 ‘무한도전’ 멤버들은 국가대표 금메달리스트의 등장에 외계인의 본분도 망각한 채 기념사진 찍기에 여념이 없었다.

빙상 위에서는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도 처음 도전해보는 이색 스케이트 대결이 진행됐다. 이상화 선수의 압승이 예상되었던 대결에서 막상막하의 대결을 펼치는 의외의 에이스가 나타나 모두가 놀랐다고 한다. 이상화 선수를 위협하는 스케이트 꿈나무는 누구인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지구를 침략한 일곱 외계인과 지구인들의 기상천외한 대결은 물론 국가대표 급 몸 개그를 보여줄 ‘무한도전’ ‘지구를 지켜라’ 특집은 오는 15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