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윤아와 수영의 열애? 이미 알고 있었다!”

소녀시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소녀시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걸그룹 소녀시대가 MBC ‘황금어장’의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자신의 연애에 대해 털어놓았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라디오스타’ MC들은 소녀시대 멤버 윤아, 수영의 열애 사실이 공개돼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것과 관련, 다른 멤버들에게 “멤버들의 열애소식에 충격 받지 않았나?”고 물었다.

멤버들은 “놀라지 않았다. 이미 알고 있었다”고 대답했고, “이승기, 정경호와 멤버들도 함께 본 적 있냐?”는 질문에도 시원하게 대답하며 털털한 면모를 보였다고.

소녀시대 멤버들은 공개 연애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MC인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이 “제시카는 멤버들이 공개했으니 나도 공개할 수 있겠다는 입장 아니냐?”는 거침없이 묻자, 제시카는 솔직한 대답으로 스튜디오를 놀라게 했다.

이외에도 소녀시대 멤버들은 “서로가 싫어하는 장난을 많이 친다”며 유리의 장난 때문에 티파니가 눈물까지 흘린 사연을 공개하기도. 유리는 “팬들과의 의리 때문에 어쩔 수 없었다”고 황당한 답변을 덧붙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서로간의 불만과 불화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MC들의 시선을 집중시킨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제시카, 유리, 써니가 출연하는 소녀들의‘지금은 연애시대!’ 특집은 12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