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스픽션 민아, 브라질 월드컵 공식 응원가 콜라보레이션

트랜스픽션, 민아

트랜스픽션, 민아

그룹 트랜스픽션이 걸스데이 민아와 브라질 월드컵 공식 응원가를 불렀다.

12일 트랜스픽션 측은 한국 축구 대표팀 응원단 붉은 악마가 제작한 브라질 월드컵 공식 응원가를 발표했다.

응원가의 제목은 ‘승리를 위하여 2014’이며 지난 2006년 독일 월드컵 응원가 ‘승리를 위하여’,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응원가 ‘승리의 함성’에 이어 세 번째 공식 응원가다.

이에 트랜스픽션 소속사는 “지난 2006년 독일 월드컵 당시 트랜스픽션이 발표한 ‘승리를 위하여’는 현재까지도 축구장에서 가장 많이 불려지는 응원가중의 한곡이며 새롭게 편곡한 이 곡은 걸스데이 민아와 함께 불렀다”고 밝혔다.

‘승리를 위하여 2014’는 캐논 변주곡을 바탕으로 민아의 청량한 목소리와 트랜스픽션 특유의 에너지가 잘 표현된 곡이며 아이돌과 정통 록밴드의 콜라보레이션 시도로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앨범에는 트랜스픽션을 포함해 에일리, 딕펑스, AOA, 키팝 & 윤형빈 & 서두원, 타이니지, 브로큰 발렌타인, 정준영 & 소울다이브, 로맨틱펀치 등의 뮤지션들이 참여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트랜스픽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