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담 뺑덕’ 이솜은 누구? 강동원 이어 정우성과 호흡

ㄷㄷ
전주에서 ‘정우성 목격담’이 전해지면서 정우성이 현재 촬영 중인 영화 ‘마담 뺑덕’의 상대배우인 이솜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11일 트위터 등 각종 SNS에는 “전주에서 배우 정우성이 영화촬영 중”, “전주 객사에 정우성이 왔다”는 글이 게재되면서 온라인상을 뜨겁게 달궜다.

이어지는 정우성 목격담 소식에 전주영상위원회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전주 객사에서 영화배우 정우성 씨가 영화를 촬영하고 있다는 제보가 쏙쏙 올라오고 있다”며 “정우성 씨 맞다. 정우성 씨가 영화 ‘마담 뺑덕’을 전주에서 촬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영화 ‘마담 뺑덕’에서 시력과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심학규 역을 맡았다. 심학규를 파멸로 몰아가는 덕이로 분한 이는 모델 출신 배우 이솜이다. 이솜은 2010년 영화 ‘맛있는 인생’에 출연하며 배우의 길로 들어섰다. 이후 이재용 감독의 ‘뒷담화: 감독이 미쳤어요’, 강동원과 호흡을 맞춘 ‘더 엑스’ 등 영화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KBS 드라마스페셜 ‘화이트 크리스마스’에서 홍일점으로 등장,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임필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마담 뺑덕’은 고전 ‘심청전’을 파격 멜로극으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CJ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