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0:1 경쟁 뚫은 ‘가시’ 조보아, 제2의 김고은이라고요?

2014031111210992103
배우 조보아가 장혁과의 러브신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끈다.

조보아는 11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롯데카드 아트센터에서는 열린 영화 ‘가시’ 제작보고회에서 “장혁 선배님과 러브신이 있었는데 격정적인 부분이 많았다. 그래서 처음 시나리오를 봤을 때 부담이 됐다”며 “그런데 촬영을 하다 보니 점점 몰입이 돼서 설레였다. 재미있고 행복하게 촬영했다”고 밝혔다.

‘가시’는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한 남자(장혁)에게 찾아온 겁 없는 소녀(조보아)의 잔혹한 집착을 그린 서스펜스 멜로물이다. 극중 장혁은 인기 체육교사이자 한 순간의 설렘으로 위기에 빠진 준기 역을, 조보아는 준기에게 사랑의 설렘과 집착의 광기를 넘나드는 소녀 영은 역을 맡았다.

일각에서는 겁 없는 소녀 영은이 ‘은교’의 관능적인 여주인공을 떠올린다는 평. ‘은교’ 김고은에 이은 또 한 명의 대형신인이 탄생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채시라, 이미연 등 톱 여배우들의 등용문으로 알려진 ‘가나 초콜릿’ CF 모델로 활약하며 주목받은 조보아는 tvN ‘닥치고 꽃미남 밴드’, MBC ‘마의’ 등 드라마에서 연기를 선보여 왔다. 영화는 ‘가시’가 처음으로 250: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 돼 화제를 모은바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