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선물’ 조승우 신구, 촬영 스틸 컷 공개 … 평상 위 명품 연기

SBS '신의 선물'

SBS ‘신의 선물’

배우 조승우와 신구가 연기의 진수를 선보였다.

11일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 14일’ (이하 신의 선물)측은 조승우와 신구의 촬영 스틸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6일 서울 성북구의 한 다세대 주택 옥상에서 촬영된 것으로, 사진 속 두 사람은 1평방미터가 조금 넘는 평상 위에 걸터앉아 설전을 벌이고 있다.

이날 촬영된 장면은 극중 추병우(신구)가 기동찬(조승우)에게 “이 세상에서 가장 불쌍한 사람”이라고 지적하며 기동찬을 욱하게 만든 상황으로, 두 사람은 분장을 하는 동안 드라이하게 대사를 주고받다 카메라가 돌자 한 치 양보 없는 대립을 펼쳐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두 배우의 촬영에서는 간혹 구름이 해를 가릴 때를 제외하곤 NG로 인한 끊김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완벽 그 자체”라고 극찬하며 “병우는 동찬과 어떤 인연이길래 그를 개화시키려 100억이라는 어마어마한 돈을 제시하게 된 것인지, 또 동찬은 병우에게 결국 100억을 받아낼 수 있을지를 지켜보는 것도 드라마를 즐기시는 또 다른 재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신의 선물’은 전직 형사 기동찬이 의문의 납치범과 벌이는 치열한 두뇌게임을 그려나갈 미스터리 감성 스릴러 드라마로 매주 월,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