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즈코드 3D’ 유노윤호, 데뷔 후 연애담 공개…”나쁜 남자는 바쁜 남자”

비코_동방신기장미여관

Mnet ‘비틀즈코드 3D’

동방신기의 유노윤호가 케이블채널 Mnet ‘비틀즈코드 3D’에서 데뷔 후의 연애담을 깜짝 공개해 눈길을 끈다.

동방신기의 유노윤호는 최근 진행된 ‘비틀즈코드 3D’ 녹화에서 “데뷔 후 이성에게 고백했는데 차인 적 있냐”는 MC 신동의 질문에 “(고백해서) 만난 후 차였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헤어진 이유에 대해 “세상에서 제일 나쁜 남자가 바쁜 남자다. 바쁘다 보니 각자의 길을 가는 것이 서로를 위한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자신의 연애관을 전했다. 또한 이별할 때에는 상대에게 “마지막으로 잡는 것이다. 정말 후회할 자신 없냐”고 단호하게 묻는다며 상남자 연애스타일을 공개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서는 동방신기와 함께 출연한 장미여관의 멤버 육중완이 연예인병에 걸렸다는 소문에 대해 해명한다. 장미여관 멤버 윤장현은 “육중완은 나중에 정치 쪽에 진출할 것 같다”고 농담하며 “(길을 걷다) 5m 내로 사람이 오면 ‘안녕하세요’라고 인사한 뒤 사진을 찍어 주고 또 이를 반복한다”고 전했다. “귀찮거나 바쁘면 찍기 싫을 때도 있지 않냐”는 MC들의 질문에 육중완은 “그렇지 않다. 5~10분이면 되는 것들이라 최대한 해 달라는 대로 다 해 드린다”고 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 밖에도 장미여관이 동방신기의 ‘썸씽(Something)’을 재해석한 특별한 무대를 준비한다. 기존 재즈 풍의 곡을 흥겨운 기타 소리와 함께 장미여관 특유의 하모니로 소화해 출연진 모두 저절로 엉덩이가 들썩였다는 후문이다.

동방신기와 장미여관의 평행이론을 살펴보는 ‘비틀즈 코드 3D’는 11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