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통산 4번째 오리콘 앨범 차트 1위 ‘본조비 넘었다’

동방신기

동방신기

그룹 동방신기가 일본 오리콘 기록을 새로 세웠다.

지난 5일 현지 출시된 동방신기의 일본 새 앨범 ‘트리(TREE)’는 발매 당일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에 오른 데 이어 위클리 차트에서도 정상에 올랐다. 이에 동방신기는 베스트앨범 ‘베스트 셀렉션(BEST SELECTION) 2010’ (2010년 2월 발매), 정규앨범 ‘톤(TONE)’ (2011년 9월 발매), 정규앨범 ‘타임(TIME)’ (2013년 3월 발매)에 이어 통산 4번째 오리콘 위클리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웠다.

특히 동방신기의 이번 앨범은 발매 첫 주에만 약 22만 5,000장의 판매고를 올리며 전작 ‘톤’과 ‘타임’에 이어 정규앨범 세 작품 연속 첫 주 20만 장을 돌파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이는 해외 그룹 사상 최다 기록을 세운 본조비의 두 작품 연속 20만 장 돌파 기록을 13년 10개월 만에 경신한 것이다.

이에 11일 오리콘은 홈페이지 뉴스를 통해 “동방신기 앨범 1위는 정규앨범 세 작품 연속, 통산 네 번째다. 정규앨범 세 작품 연속 1위는 미국 록밴드 본조비에 이은 역대 해외 그룹 최다 타이 기록이다”며 “정규앨범 첫 주 20만장 돌파는 세 작품 연속으로 해외 그룹으로는 본조비가 ‘디즈 데이즈(These Days)’, ‘크러쉬(Crush)’로 기록한 두 작품 연속을 13년 10개월 만에 경신하는 신기록이며 솔로를 포함해도 한국 여성가수 보아가 ‘아웃그로우(OUTGROW)’로 달성한 이래 8년 1개월만이다”고 설명했다.

또한 동방신기는 앨범 기록과 더불어 싱글 부문에서도 오리콘 위클리 싱글 차트 통산 12회 1위에 등극해 일본 역대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다 1위 기록을 보유해 일본 내 인기를 입증했다.

동방신기의 이번 앨범에는 ‘하이드 앤 시크(Hide & Seek)’, ‘썸씽(Something)’, ‘스크림(SCREAM)’ 등 싱글곡을 포함한 총 14곡이 수록됐다.

동방신기는 후속곡 ‘수리수리’로 활발한 활동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