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 이하늬 김사랑 등과 미스코리아 대결? “난 순위에도 못들 것”

2013110718322019089
오현경이 과거로 돌아가도 미스코리아 대회에 출전하겠다고 밝혔다.

오현경은 10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오현경은 DJ 박경림이 “과거로 다시 돌아가도 미스코리아에 나갈 거냐”라고 묻자 망설임도 없이 “그렇다”고 답했다.

오현경은 “어딘가에서 1등을 해볼 수 있다는 건 사는데 도움이 되는 게 있다. 나의 자존심도 되는 것 같다”고 이유를 밝혔다.

“역대 미스코리아 당선자들이 총 출동해 다시 대회에 나오면 순위가 어떨 것 같냐”는 질문에는 “김사랑 이하늬 고현정 등이 다 나오게 된다면 난 순위에도 못들 것 같다”고 겸손한 대답을 했다.

오현경은 1989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연예계에 데뷔했고 최근 종영한 KBS2 주말드라마 ‘왕가네 식구들’에 출연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