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줄리엔강 찬성, 도복 모델 포스 ‘아파트촌을 런웨이로’

KBS '우리동네 예체능'

KBS ‘우리동네 예체능’

‘예체능’ 태권도단의 도복 런웨이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KBS ‘우리동네 예체능’ (이하 ‘예체능’) 촬영현장에서 가수 존 박, 방송인 줄리엔 강, 배우 서지석, 2PM 찬성이 자신만의 개성 넘치는 도복 패션을 선보였다. 이날 존 박은 자신의 이름 두 글자 ‘존’과 ‘박’이 잘 보이도록 접은 도복을 목에 걸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서지석은 “이렇게 해야 간지난다”고 말하며 도복을 한쪽 어깨에 살짝 걸쳐 존 박의 스타일링에 반기를 들었다.

줄리엔 강과 찬성은 8등신 비율로 압도적인 모델포스를 자랑했다. 이날 두 사람은 한쪽 어깨에 도복을 자연스럽게 걸쳐 맨 채 아파트촌을 활보하며 즉석 런웨이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오는 11일 ‘예체능’ 47회에서는 ‘예체능’ 태권도단의 도복 런웨이와 함께 단원을 뽑기 위한 일반인 오디션이 전파를 탄다. 이날 ‘예체능’에는 예능인보다 더 예능인다운 입담과 센스를 갖춘 일반인들이 출연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