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프렌드, 케이팝 가수 최초 푸에르토리코 단독 공연

보이프렌드

보이프렌드

그룹 보이프렌드가 푸에르토리코에서 단독 공연을 마쳤다.

지난 8일 보이프렌드는 센트로 데 벨라스 아르테스 루이스 아 페레(Centro De Bellas Artes Luis A Ferre) 공연장에서 약 1,700명의 현지 팬들이 운집한 가운데 ‘보이프렌드, 팬미팅 푸에르토리코(Boyfriend, fan meeting en Puerto Rico)’라는 타이틀로 단독 공연을 가졌다.

이날 현지 팬들은 1, 2층 좌석을 가득 메웠으며 2시간 공연 내내 보이프렌드의 대표곡을 함께 불렀다.

이번 공연은 푸에르토리코에서 열린 케이팝 최초 단독 공연임에도 티켓 오픈과 동시에 대부분의 좌석이 매진돼 보이프렌드에 대한 현지 인기를 입증했다. 특히 푸에르코리코는 공연에 임박해 티켓을 구매하기에 이와 같은 반응이 이례적이다.

보이프렌드는 오는 11일 시카고, 오는 13일 달라스에서 미국 쇼케이스를 가진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