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후, 흰 눈썹에 눈물 펑펑 ‘역시 순수 귀요미’

윤후 흰 눈썹

윤후 흰 눈썹

윤후가 흰 눈썹에 눈물을 흘렸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일밤-아빠! 어디 가? 시즌2’(이하 ‘아빠어디가2’)에서는 윤후의 몰래카메라가 그려졌다.

이날 윤후는 정월 대보름날 잠이 들면 눈썹이 하얗게 변한다는 속설을 들었지만 잠을 이기지 못했다. 이에 아빠 윤민수는 윤후의 눈썹에 밀가루를 묻혔다.

김진표는 일어난 윤후에게 “눈썹이 왜 이렇게 하얘졌냐”고 물었다. 윤후는 “아빠 세수 좀 해줘. 잘 안된다”고 말했다.

이어 윤후는 “혹시 죽을 때까지 눈썹이 하얘지냐. 정월 대보름은 이런 것이냐”며 눈물을 보였다. 윤후의 어리둥절한 모습을 귀여워한 윤민수와 김진표는 눈썹에 밀가루칠을 거듭하며 윤후를 속였다. 결국 윤후는 무섭다며 울음을 터뜨렸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일밤-아빠! 어디 가? 시즌2’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