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단독콘서트 성료…6인 6색 아름다운 성장

B.A.P

B.A.P

그룹 B.A.P가 단독 콘서트를 마쳤다.

B.A.P는 지난 8, 9일 양일 간 서울 SK 올림픽 핸드볼 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비에이피 라이브 온 얼스 서울 2014(B.A.P LIVE ON EARTH SEOUL 2014)’를 가졌다.

B.A.P는 ‘얼스 니즈 유(EARTH NEEDS YOU)’라는 콘셉트 아래 아름다운 지구를 완성하기 위해 필요한 여섯 가지 ‘정의(Justice)’, ‘사랑(Love)’, ‘열정(Passion)’, ‘감성(Emotion)’, ‘행복(Happiness)’ 그리고 ‘당신(You)’ 등을 테마로 무대를 펼졌다. B.A.P는 ‘원 샷(ONE SHOT)’, ‘배드맨(Badman)’, ‘파워(Power)’ 등 자신들만의 색을 담은 음악으로 세상에 날카로운 정의의 검을 겨눈 뒤 사랑을 이야기하는 로맨티스트로 변신해 감미로운 무대를 선보였다. 이어 B.A.P는 강렬한 밴드 사운드와 에너지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열정의 무대를 선사하기도 했다.

또한 B.A.P는 개인, 유닛 무대도 펼쳤다. 영재는 가슴 아픈 이별 후의 떨림을 섬세하게 표현했으며 방용국은 자작곡 ‘큐(Q)’로 힘찬과 호흡을 맞추며 그들만의 시너지를 선보였다. 또한 종엽은 현대 무용과 비보잉이 어우러진 댄스 퍼포먼스와 더불어 복근을 깜짝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으며 젤로는 커플링을 빼 던지는 퍼포먼스, 대현은 무반주로 애절한 절규를 선보여 보는 재미를 더했다.

B.A.P는 ‘커피숍(Coffee Shop)’을 부르며 커피 전문점을 패러디한 ‘스타 베이비스(STAR BABYS)’의 커피를 팬들에게 선물하기도 하며 무대 위 사각 링을 재현한 ‘펀치(PUNCH)’로 능청스럽게 복싱 경기의 한 장면을 연출했다.

공연을 마치며 대현과 영재는 팬들에 대한 고마움과 꿈을 이룰 수 있도록 힘이 돼준 가족에 감사인사를 전하다 눈물을 보였다. 이어 맏형 라인의 방용국, 힘찬은 멤버 간의 견고한 믿음과 애틋한 마음을 전해 막내 젤로의 눈물을 자아내기도 했다. 종업은 “1위도 좋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여러분과 이렇게 공연을 통해 만나고 함께하는 것이다”고 말해 내적인 성장을 드러냈다.

B.A.P의 이번 공연은 해외 생중계를 통해 대만, 홍콩, 일본 등 아시아 2만 여명의 팬들이 함께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S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