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전세계 SNS 친구 4,000만명…중국 웨이보 회원 2,000만 돌파 ‘국내 배우 최초’

이민호 웨이보

이민호가 중국팬들에 인증샷을 공개했다

배우 이민호의 중국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웨이보 회원수가 2,0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민호는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2,000만이 넘는 친구가 생겼네요^^ 보내주시는 큰 사랑에 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라고 한국어와 중국어로 인사를 남겼다. 이민호의 인사에 중국의 팬들은 댓글이나 축전이미지를 제작, 화답하고 있다.

앞서 지난 9일 이민호 소속사 스타하우스 관계자는 “이민호의 중국 웨이보 팔로워가 8일 오후 기준으로 2,000만 명을 넘어섰다”며 “이같은 기록은 국내 배우 최초로 달성된 것”이라고 밝혔다.

13억 중국인들의 대표적 SNS인 웨이보 회원수는 유명 인사나 연예인들의 지명도를 나타내는 바로미터라고 할 수 있다. 중국 정상급 인기스타들도 이민호의 기록에 못 미치는 경우가 많다는 점에서, 현지에서의 그의 인기를 짐작케 한다.

이민호의 웨이보 회원수는 지난 해 11월 24일 1,000만 명을 돌파한 이후 불과 100일 남짓한 기간에 2,000만 명을 넘어섰다. 근래에는 하루 평균 30만명씩, 그야말로 파죽지세로 이민호의 ‘새로운 친구’가 늘고 있다.

이같은 인기의 배경은 무엇일까. 국내 연예계 관계자들은 “특정 드라마 한 두편의 히트나 이벤트성 반짝 인기로는 달성하기 어려운 대기록”이라며 “지난 몇 년 동안 꾸준히 쌓여온 인기가 샘터에 물 고이듯 흘러넘친 결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또 평소 “나는 팬심으로 달린다”고 강조할 만큼 팬들과의 소통에 최선을 다하는 이민호의 진솔한 모습이 팬들에게 감동의 피드백으로 돌아와 더욱 큰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는 것으로 진단했다.

더불어, 중국 현지 언론들은 한국 배우 이민호에게 열광하는 중국인들의 심리를 ‘불가사의한 현상’이며 ‘외국 배우로는 무척 이례적인 열풍’이라고 진단하고 있다.

이민호는 지난 2009년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중국 시장을 노크한 이후 ‘시티헌터’ ‘신의’로 안정적인 존재감을 과시했으며 특히 ‘상속자들’의 빅히트로 폭발적 반응을 이끌어냈다. 게다가 중국 국영방송 최대의 설 특집프로 ‘춘완’에 한국 배우 최초로 출연하면서 지명도가 껑충 뛰어 요즘 엄청난 가속도로 질주하고 있다.

최근 중국 최대의 오픈마켓 타오바오의 모델로 발탁된 이민호는 이 회사의 홍보행사 참석차 지난 7일 중국을 방문했는데 때마침 현지에서 2,000만명 돌파의 순간을 맞게 됐다.

이민호의 페이스북 회원도 8일자로 1,300만명을 돌파했다. 이로써 ‘마당발’ 이민호의 SNS 친구는 무려 4,000만명에 이른다. 이같은 합산 수치는 국내에서 연예인, 운동선수, 기업인을 통틀어 1위에 해당되는 기록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