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걸스데이 B1A4 시크릿, 1세대 전설 아이돌로 변신 무대

음악중심

대세 걸그룹과 보이그룹이 1세대 전설 아이돌그룹으로 변신했다.

8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이하 음악중심) 400회 특집에서는 걸스데이가 SES의 ‘너를 사랑해’, B1A4(비원에이포)가 god의 ‘니가 있어야 할 곳’, 시크릿이 핑클의 ‘나우(Now)’를 재현한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가장 먼저 무대에 오른 걸스데이는 평소 무대에서 보여줬던 섹시한 의상이 아닌 청순하고 상큼한 의상으로 무대에 올라 ‘너를 사랑해’ 무대를 완벽하게 꾸몄다.

뒤이어 등장한 B1A4는 국민그룹 god의 ‘니가 있어야 할 곳’을 B1A4만의 스타일로 재탄생시켜 신나는 무대를 만들었다. 후반부 터진 산들의 보컬이 눈에 띄었다.

이어 시크릿은 핑클의 ‘나우’ 무대를 꾸몄다. ‘나우’의 무대 의상이었던 매니쉬한 여성 정장을 입고 등장한 시크릿은 멋진 무대를 소화했다.

이밖에도 400회 특집에는 1년여 만에 컴백하는 소녀시대를 비롯해 동방신기, EXO, 씨스타, 미쓰에이, 씨엔블루, 애프터스쿨, 가희, 티아라, 걸스데이, 가인, 선미, 태진아, 에일리, 코요태 등 국내 최정상급 가수들이 모두 출연해 특별한 무대를 준비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MBC ‘쇼!음악중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