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400회, 뉴이스트 렌은 보이스데이에서 누구? 걸스데이 민아와 미모 대결

민아(왼쪽)과 렌

민아(왼쪽)과 렌

MBC ‘쇼! 음악중심’ 400회 특집의 스페셜 무대인 보이스데이에서 그룹 걸스데이 멤버 민아의 자리에 서게 된 그룹 뉴이스트 렌과 민아가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 됐다.

음악중심 400회 특집을 위해 뉴이스트(NU’EST)의 렌과 함께 그룹 비투비(BTOB)의 민혁, 빅스(VIXX)의 홍빈, 에이젝스(A-JAX)의 승진으로 구성된 보이스데이는 이날 특집 방송을 위해 머리 끝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썸씽(Something)’ 여장을 준비 했다.

특히 미소년 아이돌로 손꼽히는 뉴이스트의 멤버 렌은 걸스데이의 민아가 함께 사진을 찍은 뒤 “렌이 제일 예쁘다”고 할 만큼 싱크로율 100%의 완벽한 여장을 선보였다. 여장뿐만 아니라 민아에 뒤지지 않는 각선미의 몸매를 자랑해 현장에 있었던 관계자들도 “여자보다 더 예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뉴이스트의 렌이 함께 하는 보이스데이의 스페셜 무대는 8일 저녁 3시 50분부터 방송되는 MBC ‘쇼! 음악중심’ 400회 특집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