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김그림 깜짝 등장 “경험 한번도 없는 남자 불쌍” 솔직 발언 눈길

 

JTBC ‘마녀사냥’

JTBC ‘마녀사냥’

김그림이 마녀사냥에 등장했다.

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서는 가수 김그림이 깜짝 출연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김그림은 삼청동에서 촬영된 마녀사냥 ‘이원 생중계’ 코너에 우연히 등장해 MC들의 질문세례를 받았다.

이날 성시경은 김그림에 “29살의 모태 솔로남이 호감이 있는 여성에게 경험이 없다는 사실을 알려야 하냐”고 물었다. 김그림은 이에 “말 하는 게 좋다”고 대답했다. 그러나 이어 “그런데 29살은 심하다”며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신동엽은 갑자기 모여 있던 어린아이들이 화면에 나타나자 “애들은 가”라고 말하며 다급한 모습을 보여 폭소케 했다.

또 이날 김그림은 인터뷰 말미에 “경험이 한번도 없는 남자는 불쌍하다”며 솔직한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이런 김그림에 신동엽은 “계좌번호 알려 달라. 출연료를 드리겠다”고 재치 있게 응수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is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