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브쇼’ 홍은희, “유준상 말고 김연아 남자친구가 게스트로 나왔으면”

올리브TV '올리브쇼' 제작발표회 현장의 홍은희

올리브TV ‘올리브쇼’ 제작발표회 현장의 홍은희

케이블채널 올리브TV ‘올리브쇼’의 홍은희가 “게스트로 누가 나왔으면 좋겠느냐”는 질문에 독특한 대답을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한 식당에서 열린 ‘올리브쇼’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홍은희는 “‘김연아의 남자친구’가 게스트로 나왔으면 좋겠다”며 “남편(유준상)은 내가 하는 프로그램에 너무 많이 나와서 이제 자제해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황광희는 “요즘은 말하면 다 이뤄지더라”라며 “최근 SBS ‘별에서 온 그대’를 재밌게 봤다. 전지현 씨가 우리 프로그램에 꼭 나왔으면 좋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올리브쇼’는 최신 푸드 라이프스타일 이슈들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으로 MC 홍은희, 황광희, 박준우와 레이먼 킴, 최현석, 오세득 등 10인의 훈남 셰프들이 출연한다. 첫 방송은 10일 오후 11시.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올리브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