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란표 모성애는? ‘마마보이’, 4월 10일 개봉

마마보이
이태란 차인표 주연의 가족 드라마 ‘마이보이’가 4월 10일 개봉을 확정했다.

‘마마보이’는 사랑하는 아픈 아이를 곧 놓아주어야 하는 엄마(이태란)의 슬픔과 남겨진 어린 형(이석철)의 상처 그리고 이러한 가족을 지켜보는 사람(차인표)의 안타까움을 통해 상처를 어떻게 치유하고 보듬어야 할지를 생각하게 하는 애틋한 가족 드라마다.

‘모차르트 타운’ ‘애니멀 타운’ ‘댄스 타운’ 등 이른바 ‘타운’ 3부작을 내놓으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전규환 감독의 6번째 작품이다. 전 감독은 이전 작품과 달리 따뜻한 시선으로 진정성있는 가족 드라마를 그려냈다. 기존 모성애 영화와는 다른 전규환 감독만의 연출이 기대를 모은다.

이태란이 엄마 역을, 차인표가 이태란을 곁에서 말없이 돕는 도예가 역을 각각 맡아 진정성 있는 연기를 펼쳤다. 또 동생에게 아무것도 해줄 수 없는 어린 형에는 신인 이석철이 연기했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내면의 애틋한 감정이 담긴 이태란의 눈빛과 어딘가 응시하고 있는 이석철의 시선 그리고 담담하게 이들을 지켜보고 있는 차인표의 모습에서 진실된 마음이 담겨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