씻기 싫은 송지효와 치약을 든 최진혁, ‘응급남녀’ 촬영 스틸컷 공개

응급남녀
송지효와 최진혁의 알콩달콩 로맨스를 예감하는 tvN 드라마 ‘응급남녀’의 스틸 이미지가 공개됐다. 난감해하는 최진혁과 씻기 싫어하는 어린아이 표정의 송지효의 모습이 담긴 욕실 촬영 스틸컷이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 이미지에서 최진혁은 치약을 손에 쥐고 있고, 욕조에 걸터앉은 송지효는 어린아이처럼 떼 쓰는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 내고 있다. 이불에 꽁꽁 둘러싸인 장난기 가득한 몸짓과 송지효의 깜찍한 표정이 시선을 잡아 끌고 있다.

지난 ‘응급남녀’ 11화에서 오창민(최진혁)은 쇄골뼈를 다친 오진희(송지효)를 정성스레 간호하며 진희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뿐만 아니라 진희가 북적북적한 집에서 쉬지 못할까봐 창민은 자신의 집으로 진희를 보쌈하듯 데리고 왔다. 다시 돌아가려는 진희를 백허그하며 “내 옆에 있어줘 부탁이다”라며붙잡았다.

창민의 백허그로 ‘두번째 사랑’을 예고했던 창민과 진희는 7일 밤 8시 40분에 방송될 12화에서 한층 더 달달해진 모습으로 안방 시청자를 만날 예정이다. 헤어졌던 두 사람은 한 집에서 머물며 못다한 신혼의 달콤함을 떠올리며 한 발 더 가까워질 것으로 보인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