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소현, 만년 막내 탈출 … 의젓한 첫째딸 체험

MBC에브리원 ‘우리집에 연예인이 산다’

MBC에브리원 ‘우리집에 연예인이 산다’

그룹 포미닛의 막내 소현이 ‘만년 막내’에서 탈출한다.

소현은 최근 진행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우리집에 연예인이 산다’에서 난생처음 한 가족의 첫째 딸로 변신했다. 포미닛 내에서 뿐만 아니라 실제 막내딸인 소현은 이날 새로 생긴 남동생에게 누나 노릇을 톡톡히 했다.

이날 촬영에서 소현은 부모의 반대에도 무에타이의 길을 걷고 있는 가상 남동생에게 응원을 아까지 않는 든든한 누나가 돼줬다. 소현은 남동생에게 속 깊은 조언을 아끼지 않으며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는 180도 다른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소현은 방송 최초로 자신의 ‘애마’를 공개하기도 했다. 소현은 체육관에 가는 남동생을 직접 데려다 주며 운전실력을 뽐냈다. 한편 다리를 다친 아빠에게 추어탕을 끓여드리기로 결심하고 살아 움직이는 미꾸라지와 사투를 벌이기도 했다.

‘우리집에 연예인이 산다’는 연예인이 일반인 가정의 가족 구성원이 돼 함께 살아보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