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 음악중심’ 400회 백미는? 걸그룹 노래 바꿔부르기!

음악중심

8일 400회를 맞이하는 ‘쇼!음악중심’에서 걸그룹이 퍼포먼스의 여왕 자리를 놓고 격돌한다.

먼저 걸그룹 미쓰에이(Miss A)와 걸그룹 씨스타가 서로의 곡을 바꿔 부르는 대결을 펼친다.

이어 가수 가인과 최근 솔로로 확실히 자리매김한 선미도 서로의 곡을 바꿔 부르며 화려한 무대를 꾸민다.

미쓰에이는 각선미를 활용한 학다리춤이 포인트인 씨스타의 ‘나 혼자’를 완벽히 재연하고, 씨스타는 철봉을 이용한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미쓰에이의 ‘허쉬(Hush)’를 선보일 예정이다. 가인은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 무대를 준비 중이며, 선미는 테이블을 이용한 가인의 ‘피어나’ 무대를 재연할 예정이다.

MBC 관계자는 “이들이 실제로 무대 위에서 입었던 의상에서부터 사용했던 소품까지 완벽하게 서로 바꿔 무대를 꾸밀 예정으로 생방송 전부터 멤버들 간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고 전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MBC ‘쇼!음악중심’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