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주은, ‘기황후’ 합류 확정…“새 황후 역으로 하지원 백진희와 대립”

배우 임주은

배우 임주은

배우 임주은이 MBC ‘기황후’에 합류한다.

6일 오전 임주은의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와의 전화에서 “임주은이 ‘기황후’에 새 황후 역으로 출연한다”며 “정확한 역할과 대본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곧 세부 사항을 정리하고 촬영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임주은은 새로운 황후 역으로 극에 투입돼 타나실리(백진희)가 물러난 황후 자리에 올라 기승냥(하지원)과 대립각을 세울 것으로 보인다.

최근 30%에 육박하는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는 ‘기황후’에 임주은이 합류에 한 번 더 시청률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을 끌고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킹콩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