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B.A.P’, 영재 폭로 “용국과 대현은 어색한 사이”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그룹 B.A.P의 영재가 멤버들의 비밀을 밝혔다.

5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B.A.P가 출연해 게임과 토크를 펼친다. 이날 영재는 멤버들에 대한 갑작스런 폭로로 스튜디오에 웃음을 안겼다.

이날 게임을 위해 용국과 대현이 마주서있는 모습을 본 영재가 “두 사람은 어색한 사이다” 라며 말문을 열자, 다른 멤버들도 “둘은 말하면서도 어색하다” “서로 다른 팀 같다” 며 그동안 숨겨왔던 용국과 대현의 어색한 관계에 대한 증언을 이어갔다.

이에 대현이 “우린 절대 어색하지 않다”고 응수하자 MC형돈은 “그럼 서로 손을 잡고 덕담을 해 보라”며 부추겼고, 강한 자신감을 보이던 대현은 이내 용국과 손을 잡고 눈이 마주치자 큰 웃음과 함께 그 자리에 주저앉는 등 멘붕에 빠지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외 이날 ‘주간아이돌’에서는 긴팔원숭이 회전, 오리 소리 흉내 내기 등 B.A.P 멤버들의 새로운 개인기가 공개되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