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짝’ 5일 결방…프로그램 후속대책 ‘논의중’

SBS '짝' 포스터

SBS ‘짝’

출연자 사망사고가 일어난 SBS 시사교양 프로그램 ‘짝’이 5일 결방된다. 5일 SBS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예정이던 ‘짝’ 65기 방송분은 브라질월드컵 D-100 특집 축구평가전 러시아 대 아르메니아 전으로 대체 편성됐다.

제작진에 따르면 ‘짝’ 68기 제주도편 촬영에 참여한 한 여성 출연자가 5일 새벽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정확한 사인은 경찰 조사중이나 자살로 추정되고 있다. 이에 SBS는 5일 방송예정이던 ‘짝’을 결방키로 최종 결정했다.

또 프로그램의 향후 방향에 대해서도 내부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당초 ‘짝’ 68기 촬영분은 3월말께 방송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러운 사고로 해당 녹화분량은 폐기할 전망이다.

제작진의 한 관계자는 “출연자 유가족은 물론 함께 촬영한 출연자들에게 위로 말씀을 전한다”며 “사후 처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