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손현주, “대한민국 헌정사에 닮은 대통령 없을 것”

손현주

손현주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극본 김은희, 연출 신경수, 제작 골든썸픽쳐스)에서 대통령 역으로 분하는 손현주가 “대한민국 헌정사에서 닮은 대통령은 아무도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5일 첫방송하는 ‘쓰리데이즈’는 세 발의 총성과 함께 실종된 대통령을 지키려는 경호원의 활약을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로, 손현주는 대통령 이동휘 역을 맡아 연기한다.

방송에 앞서 손현주는 SBS를 통해  “대본을 처음 받은 날부터 고뇌하고 생각하는 대통령을 그려가기 위해 늘 고민하고 있다”며 “또한 이제까지 한국헌정사에 존재했던 전임 대통령 중 그 누구도 닮거나 따라하지 않을 것이다. 이동휘 캐릭터를 통해 그 어느 분도 연상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손현주는 ‘황금의 제국’ 촬영 당시보다 체중을 5kg이나 감량하는 등 연기 변신에 몰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쓰리데이즈’의 김영섭EP는 “‘추적자‘와 ’황금의 제국’을 통해 이전 서민 연기와는 다른 연기를 보여준 손현주씨가 이번 ‘쓰리데이즈’의 대통령을 맡으며 한번 더 변신한다. 이전 작품의 대통령과는 차원 다른 대통령 캐릭터를 선사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