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희 ‘빅맨’ 출연, 이다희 철부지 여동생 역

윤소희

윤소희

배우 윤소희가 KBS2 새 월화드라마 ‘빅맨’에 출연한다.

윤소희는 ‘빅맨’에서 소미라(이다희)의 여동생 소혜라 역으로 출연해 ‘국비(국보급 비주얼)자매’의 탄생을 알렸다. 윤소희가 맡은 소혜라는 늘 언니인 소미라의 속만 썩이고 다니는 철부지 여대생이지만 언니가 힘들어 할 때면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는 밝고 당찬 성격의 소유자다. 특히 소혜라는 자신의 힘만으로 최고의 엘리트가 된 언니 소미라와 극과 극 자매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윤소희는 최근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를 통해 상큼발랄한 매력을 뽐냈다. 이에 윤소희가 ‘빅맨’에서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윤소희는 “좋은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기쁜 마음이다. 믿고 맡겨주신 만큼 많이 공부하고 노력해서 작품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소혜라 캐릭터에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빅맨’은 고아로 태어나 밑바닥 인생을 살았던 한 남자가 재벌 그룹의 장남이라는 새 삶을 얻었지만 새로운 가족과 세상으로부터 다치고 부서지며 자신이 지켜야할 소중한 사람을 위해 세상의 부조리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빅맨’은 ‘태양은 가득히’ 후속으로 오는 4월 14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 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