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 유희열 계보 잇는 프로듀서 필터 13일 컴백

프로듀서필터

서정적인 음악으로 감수성을 자극할 프로듀서 필터(Philtre)가 13일 컴백한다.

필터는 90년 특유의 아날로그 감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며, 신낭만주의를 지향하는 음악을 담은 ‘필터 : 씬 넘버 투(Philtre : Scene # 2)’ 앨범으로 돌아온다.

필터는 윤상, 유희열 등의 계보를 잇는 프로듀서로 알려져 있다. 지난 앨범에 이어 이번 앨범에서도 자신의 음악적 토양을 있게 해준 90년대 감성을 자신만의 관점으로 다시 해석한다. 이를 통해 90년대 감성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마음속의 아련함을 채워줄 예정이다.

소속사 아메바컬쳐 측은 “이번 앨범은 전작에 이어 프로듀서 필터의 섬세하고도 세련된 감성이 잘 나타난 앨범”이라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 공개될 예상치 못한 새로운 조합의 피쳐링 진에 대해서도 기대감을 전했다.

필터는 지난 해 첫 EP ‘필터 : 씬 넘버 원(Philtre : Scene # 1)’dptj 윤하가 피쳐링으로 참여한 ‘잊혀지겠지’로 팬들에게 첫 선을 보였다. 그 만의 특유한 감성을 선사해 많은 이들의 귀를 사로잡은 바 있어 그 다음 장면이 될 ‘Philtre : Scene # 2(필터 : 씬 넘버 투)’에 많은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필터의 신보 ‘필터 : 씬 넘버 투’는 오는 13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