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장동건 고소영 별장, 도둑 침입

장동건(왼쪽), 고소영 부부

장동건(왼쪽), 고소영 부부

배우 장동건 고소영 부부가 경기도 가평에 건립한 전원주택에 강도가 침입해 경찰이 조사 중이다.

4일 가평경찰서는 텐아시아와 전화통화에서 “경비업체의 출동이 이뤄진 것은 맞다”며 “자세한 것은 조사를 해봐야 알 수 있는 상황이다”고 전했다.

장동건 고소영 부부의 전원주택은 고소영의 부모님을 위해 이들이 약 3년 전 부지를 구매해 2012년부터 건립에 착수한 것으로 지하 1층, 지상 3층의 규모로 지어졌다.

장동건 소속사 SM C&C 측은 “경비업체에서 경찰서에 신고해서 출동했고, 큰 피해는 없는 걸로 확인됐다. 자세한 것은 확인 중인 상태다”고 말했다.

장동건 고소영 부부는 최근 둘째를 얻고 현재 삼성동에 거주 중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