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큼한 돌싱녀’, 이민정 주상욱에 ‘목덜미 포옹’ 달콤 살벌한 케미 폭발

MBC '앙큼한 돌싱녀'

MBC ‘앙큼한 돌싱녀’

배우 주상욱과 이민정의 로맨틱한 드라마 촬영현장이 공개됐다.

4일 MBC 수목미니시리즈 ‘앙큼한 돌싱녀’ 측은 주상욱과 이민정의 촬영 스틸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이민정은 극중 전 남편 주상욱의 목덜미를 안은 채 품에 안겨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빌딩 옥상에서 진행된 것으로, 극중 차정우(주상욱)가 청소부 복장의 나애라(이민정)가 바닥에 넘어진 것을 목격한 장면이다.

‘앙큼한 돌싱녀’ 제작진 측은 이날 주상욱이 “촬영 내내 이민정을 배려하는 신사다운 면모로 촬영장을 훈훈케 했다”며 “자신의 모습이 카메라 앵글에 잡히지 않는 장면에서도 이민정을 계속 안아 올린 채 이민정의 감정선 조절을 도와줬다“고 전했다. 이어 제작진은 ”주상욱은 대사를 혼자만의 코믹톤으로 바꿔서 연기하는 등 특유의 재치를 발휘해 이민정 뿐만 아니라 촬영장을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또 제작진 측은 “주상욱과 이민정은 서로 눈빛만 마주쳐도 어떤 리액션을 해야 할 지를 척척 아는 수준에 이르렀다”며 “두 사람은 극중에서 뿐 아니라, 촬영장에서도 비타민처럼 상쾌한 기운을 전파하는 일등 공신들이다. 두 사람의 환상적인 호흡이 드라마에서도 고스란히 전해 질 것”이라고 전해 떠오르는 안방극장 케미커플의 기대감을 높였다.

‘앙큼한 돌싱녀’는 각각 이혼 후 재벌로 성공한 벤처기업 대표 ‘돌싱남’ 차정우 역과 성공한 전남편 차정우를 다시 꼬시려고 하는 ‘돌싱녀’ 나애라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매주 수,목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